비전사역

MINISTRY

사역자 훈련과정

Hosanna Church of Montreal

사역자 훈련과정은 그리스도인의 확신을 가진 성도가 사역자로서의 자화상을 발견하고, 다른 사람을 세우고 섬길 수 있도록 무장시키는 과정입니다.

제자반 (10개월): 주중 1회 (약 2시간)

하나님의 말씀을 중심으로 함께 삶을 나누며 서로의 인격과 삶을 변화시키는 평신도 사역입니다. 따라서 하나님과의 바른 관계를 형성하여 말씀에 순종하는 예수 그리스도의 제자로 세우심을 받고 나아가 예수 그리스도께서 부탁하신 복음전파의 동역자로 섬기게 되는 과정입니다. 제자훈련의 목적은 이름뿐인 형식적인 그리스도인이 아니라, 신앙과 삶이 일치하는 참된 그리스도인을 길러내는 데 있으며, 자기 중심의 그리스도인이 아니라 예수그리스도 중심의 그리스도인으로 세우는 데 있습니다. 교회를 오래 다녀도 삶에 자신과 즐거움이 없거나, 하나님께 드리는 예배를 왜 어떻게 드리는 것인지를 생각해 본 적이 없었다면, 또 그 하나님이 나와 무슨 관계인지를 알지 못했다면 한번 우리의 믿음을 점검해 볼 필요가 있습니다. 일대일 제자양육은 이러한 문제들을 해결하고 우리의 믿음을 올바르게 인도해 줍니다. 10개월간의 훈련을 통해 그리스도가 다스리는 삶이 무엇인가를 생활 속의 구체적인 체험을 통해 가르침을 얻게 되며, 그 과정에서 참된 신앙이 체계화되고 진정한 '평신도 사역 자' 로서의 자세를 배우게 됩니다.

전도폭발훈련 (13주): 주중 1회 (약 2시간)

전도폭발은 초교파적, 국제적인 기독교사역으로 친교, 전도, 제자훈련, 건강한 교회 성장이란 사명아래 성장하여 현재 211개국에서 성도들이 훈련을 받고 있으며 수천의 교회들로 하여금 주님의 지상명령을 교회 제일의 관심사'가 되도록 돕고 있습니다. 전도폭발 훈련에서는 전도를 어렵고 낯설게 여기는 기독교인들에게 효과적이고 보다 본질적인 복음에 집중할 수 있는 전도의 방법을 소개하고 훈련하고 있습니다. 전도폭발훈련은 '국제전도폭발 미주한인본부'의 교육진행과 방침에 따라 운영되고 있으며, 호산나 교회에서는 매년 훈련을 통해 여러 명의 우수한 '평신도 전도사역자'를 배출해 내고 있습니다. 2017년 3월에 제10기 훈련이 시작됩니다.

목장교회 사역반 (4개월): 주중 1회 (약 1시간 30분)

목장교회의 목자가 되기 위한 훈련으로, 향후 목장예배를 진행함에 있어서의 기본적인 소양과 성경에 기초한 교제와 친목의 의미를 배우고 목원들에 대한 섬김의 자세를 통해 하나님의 뜻을 이뤄 나가는데 매우 큰 역할을 하기 위한 중요한 교육과정 입니다. 목장교회 사역반을 통하여 진정한 하나님의 제자로서의 기본적인 자세와 동역자로서의 평신도 사역의 의미를 깨닫게 되며, 풍성한 하나님의 나라를 만드는데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입니다.

중보기도 훈련(4주): 주중 1회 (약 1시간)

중보기도란 다른 사람을 위해 하나님의 도움을 간구하는 기도라고 할 수 있습니다. 호산나교회의 중보기도 훈련은 교회공동체와 예배, 이웃과 기타 공동체를 위한 기도를 전문적이고 효과적으로 감당하기 위해, 중보기도의 중요성과 방법, 그리고 그 성경적 근거 등을 함께 공부하고 기도하는 과정입니다. 중보기도를 체계적으로 훈련하고 실천하는 사람들의 대부분이 공통적으로 고백하는 것은, 중보기도를 통해 내가 원하는 것보다 하나님의 뜻을 발견하게 되고, 또 중보기도의 대상을 향한 하나님의 뜻뿐만 아니라, 나를 향한 하나님의 뜻을 발견하게 된다는 것입니다. 내가 다른 사람을 위해 기도했지만, 오히려 하나님께서 나에게 주신 은혜가 얼마나 큰지를 알게 되었다는 것입니다. 중보기도 훈련을 통해 나를 향한 하나님의 마음뿐만 아니라, 다른 어려워하는 이들도 사랑의 마음으로 바라보시는 하나님의 뜻을 조금이나마 알 수 있게 되며 감사의 자세를 배우고 익히게 됩니다.

사역자 훈련과정

14기 제자반 수료 간증 최선경 집사

페이지 정보

작성자 몬트리올호산나교회 작성일18-07-26 21:33 조회34회

본문

 

 저는 처음 캐나다에 동생이 살고 있는 토론토 인근 런던으로 오게 되었습니다

에서 1년간 지내다 예상치 못한 비자 문제로 저희 가정은 아는 사람이 아무도 없는 

몬트리올로 오게 되었는데 당시는 이유를 전혀 알지 못했습니다

몬트리올에 많은 교회가 있었음에도 우리 가정은 저희를 섬겨주신 집사님의 

헌신으로 망설임없이 호산나 교회에 나오기를 결정했습니다.   


 이 모든 것이 저의 의지와는 상관없이 하나님께서 인도하셨던 길이 아닌가 

지금은 생각합니다. 하나님께서는 제가 전혀 계획하지 않은 몬트리올 호산나 교회로 

보내셨을까 생각해보게 되었습니다. 그것은 저와 저의 자녀들이 호산나 교회가 품고있는 

비전과 중심 사역인 아프리카 지역의 선교에 눈뜨길 바라셨고 또한 소명을 품게 하시기를 

원하셨기 때문이라고 깨닫게 되었습니다. 무엇보다도 호산나 교회의 강력한 선교 비전이 

미지근한 신앙을 깨뜨릴 있는 유일한 곳이라고 생각 되어졌습니다.

 이런 마음을 가지고 지내던 중에 주위에서 제자반 하시는 집사님들을 보면서 대단하다고 

막연히 생각했었습니다. 제자반 하시는 집사님들의 공부과정을 보고 

성경말씀을 깊숙히 배우는 학습 위주의 과정이라 여기게 되어 

여러차례 목사님 권유에도 선뜻 나서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인생의 중요한 시기에 

중요한 일을 치르는 동안에 나와 함께 하시는 하나님을 알게되었고 하나님께 제자반 과정을 

하겠노라 약속했고 그것을 지키기 위해 준비도 되지 않은채 

14 여제자반에 함께 하게 되었습니다. 제자반이 시작되고 체음에는 의욕적으로 

불타오르는 하더니 어느 시점이 지나 많은 과제로 인한 생활의 여유가 없어지고 

다른 것을 생각 없는 빡빡함과 성경말씀에 대한 무지로 인해 나도 모르게 

내가 이것을 하기로 했나? 하는 후회가 생기기 시작해 많이 힘들었습니다

하지만 해나가면서 이런 것을 넘어서는 나를 보고 하나님께서 인도하시고 

계시는구나 하는 위안을 갖게 되었습니다. 제자반에서 성경말씀을 공부하고 암송하고 

묵상하는 것은 파트일뿐 이것이 전부인 것이 아니었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목사님과 함께 하는 시간 속에서예수님의 열두제자와 같이 우리를 땅에서 하나님을 

증거하는 삶을 살게하기 위하여 부르셨다는 중요한 사실을 깨닫게 해주었습니다

 

 이것이 기초가 되어야 우리가 땅에서 어떤 삶을 살아가야하는지 목적이 분명해지고 

이로 인해 삶에 주인이 내가 아니라 하나님이시라는 것을 인정하게 되는 것이라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또한 나는 제자반을 통해서 더욱 중요한 삶의 지표가 되는 

가지만을 잊지 않을 같습니다. 삶에 우선순위에 무엇이 번째로 되어야 하는지

답은 당연히 하나님일 것입니다. 제자반을 마치는 지금 순간 많은 시간을 통해 

배운 순종의 생활, 청지기적인 , 양육의 , 지체들과의 교제, 사역을 향한 헌신 등을 

되돌아 보게 되며 하나님께로 걸음 나아가는 자신에게 하나님께서 잘했노라 하는 

말씀을 듣고 싶습니다.

 

 제가 힘들고 어려웠던 제자반 수업을 마치는 지금 아직도 부족하고 

미성숙한 저이지만 영혼을 세우는 제자로서의 삶을 살기 위해 저에게 보내주신 

영혼을 섬기고 세우는목자로서의 삶으로도 헌신하겠습니다. 또한 제자반 수업을 마쳤지만 

이것이 끝이 아니라 제자로서의 삶을 사는 시작이라고 생각하기에 이후로도 말씀을 

사모하고 말씀을 깊이 묵상하면서 하나님과의 친밀한 관계를 잃어버리지 않는 

경건 생활을 잊지않겠습니다

 

 늘 기도뿐만 아니라 주변에 많은 사람을 위한 중보기도도 게으르지않게  

하기 위해 자신을 쳐서 하나님께 무릎꿇는 삶을 살도록 힘쓰겠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